- 초교 46개소,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설치 완료 예정

[세계로컬핫뉴스] 아산시, 전국최초 2020년 내 초교 전 지역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설치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23 07:58: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아산시=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전국최초로 2020년 내 초등학교 전 지역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설치한다.

시는 과속, 신호위반 등 고질적인 교통사고 위험요소를 효과적으로 예방해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로를 확보할 방침이다. 

 

최근 ‘민식이법’ 국회 통과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의무 설치토록 규정이 강화됨에 따라 시는 故)김민식군과 같은 안타까운 사고가 더는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관내 초등학교는 총 46개교로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카메라는 2017년 1개소, 2019년 7개교가 설치됐으며, 시는 올해 상반기 10개교, 하반기 28개교를 설치할 계획으로 전체 초등학교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가 설치된다. 

 

이와 함께 시는 2021년부터 유치원, 어린이집, 특수학교 어린이보호구역으로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빠른 시일 내에 설치 완료해 어린이들의 안전하게 보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