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취약계층인 장애인거주시설에 지원 예정

[세계로컬핫뉴스] 대우산업개발 마스크 20만장 기부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1-22 13:59:2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남=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대우산업개발이 도내 소재한 57개 장애인거주시설에 마스크 20만 장(5000만 원 상당)을 지원했다.

 

도는 22일 도청에서 양승조 지사를 비롯한 박승준 대우산업개발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스크 전달식을 개최했다.

 

대우산업개발은 아파트를 건설하는 대한민국 대표 건설업체로, 최근 취약계층을 위한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도는 이번에 기부받은 마스크를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해 도내 57개 장애인 거주 시설에 지원할 계획이다.

 

양승조 지사는 “이번 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도민을 위해 사용할 것”이라며 “기부 활동을 실천한 대우산업개발에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