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협동조합 에너지자립마을과 함께 기후변화 대응에 협력하기로..

대전 서구, 생태환경교육 활성화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10-27 20:23:4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구=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27일 구청 갑천누리실에서 날로 심각해지는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사회적협동조합 에너지자립마을(이사장 임채경)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생태환경교육으로 미래사회를 이끌어갈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의 친환경 농산물과 지구에 해를 끼치지 않는 생활용품 및 에너지 전환상품 등을 판매하는 넷제로(Net-Zero) 공판장을 운영하여 2050 탄소중립 실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임채경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 내 생태환경교육을 더욱 활성화하고, 넷제로(Net-Zero) 공판장 운영으로 탄소중립 실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생태환경교육이 주목받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협약으로 지역기반 환경교육의 접근성을 높이고 친환경 소비 활성화로 기후위기 없는 탄소중립도시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했다. 

 

한편, 서구에서는 ‘2050년 탄소중립 종합계획’을 수립하여 비전을 선포하고 76개의 세부사업을 발굴하여 추진 중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