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2일부터 14일 총 3일 동안 박물관이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교육 진행

[세계로컬핫뉴스] 김제 벽골제농경문화박물관, 중·고등학교 학생 대상 박물관 교육 운영

이보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0-21 22:55: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김제=세계타임즈 이보근 기자] 김제 벽골제농경문화박물관은 김제중앙중학교 학생들과 나주원예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철저한 방역수칙 아래 박물관 교육을 운영하였다.


김제중앙중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교육은 10월 12일부터 14일 총 3일 동안 박물관이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교육을 진행하였고, 10월 15일과 21일에 진행된 나주원예고등학교 학생 대상 교육은 김제 벽골제 내에서 운영되었다.

 

금번 진행된 <박물관에서 만나는 선사시대 – 선사시대, 사냥을 나서다> 교육을 참여 두 학교 학생들은 마제 석촉 만들기를 통한 선사시대 수렵 활동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물관에서 운영 중인 <박물관에서 만나는 선사시대> 교육은 총 3종으로 구성된다.‘하늘 아래 첫집, 움집’은 움집 만들기 교육을 통해 정착 생활 시작을 학습한다. ‘선사시대, 반달돌칼의 비밀’은 반달돌칼을 만들고 선사시대 농업 혁명과 삶의 변화를 배운다.


김정관 벽골제아리랑사업소장은 “박물관 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선사시대의 다양한 문화 패턴들을 학습하고 체험하는 시간을 통해 우리 문화를 형성하였던 과정에 흥미를 갖기 희망한다.”는 소회를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보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